hello!

I'm a designer

like a marathoner 

저는 자면서 꿈을 꾸지 않는 날이 거의 없습니다.

뭔가를 보거나 듣게 되면 항상 나를 대입해보기 때문에

알게 모르게 평소에 여러 가지 상상을 하고 있는 것 같습니다.

아주 작은 초등학교에 다니면서 백일장에 나가 그림을 그린 것부터 

군대에서 꼬질꼬질한 유류탱크와 구식 전차에 육군의 상징들을 따라 그렸을 때의 뿌듯함과 즐거움이 떠오릅니다. 

지나오면 이런 것들이 디자인이라는 큰 범위 안에 속해져 있었던 작은 경험들이었습니다.

디자인 분야 외에 새롭게 출시되는 전자제품과 기술에 관심이 많아​서

테크 유튜브와 글들을 정독하고, 할 수만 있다면 체험까지 하려고 노력합니다. 

그리고 그렇게 알게 된 정보들을 다른 사람들에게 알려주고 어떻게 생각하는지 반응을 보는 것을 즐깁니다.

저를 영어단어로 표현하자면 센서티브라고 생각합니다.

많은 사람들과 어울리지는 못하지만 사람들에게서 느껴지는 분위기가 말투, 행동, 패턴들을 느낌으로 파악하고 기억합니다.

​분위기나 느낌으로 기억하기 때문에 가끔은 그것을 설명하는 게 어려워질 때도 있습니다.

© Copyright 2020 Kim Jinho All Rights Reserved.